2010년 10월 20일

 

일명, 외교통상부 종합 4종 선물세트!!

  

제가 외교통상부 1호 방문자(트위터)로서.....

대한민국 외교통상부 홍보에 막중한 임무를 띄고!(자칭.....)

외교통상부 종합 4종 선물세트를 소개하겠습니다.

 

*참고

외교통상부에 방문해서 선물세트를 받게 된 계기는 아래 링크에 소개

"외교부, 넌 어디까지 가봤니?"

http://wet-entrepreneur.tistory.com/107

 

(사진 : 종합 4종 선물세트의 모습 공개!! 요로케 지퍼백에 담겨져 있습니다.)

 


외교통상부 종합 4종 선물세트는 이렇게 구성되어 있다.

-외교통상부 로고 및 세계지도가 새겨진 여권 케이스

-외교통상부 포스트잇

-외교통상부 볼펜

-외교통상부 휴대폰 액정 크리너

 

(사진 : 여권케이스)



(사진 : 볼펜)



(사진 : 포스트 잇)



(사진 : 액정 크리너)




종합 구성!!

액정크리너는 아이폰에 바로 장착!!



아이폰에 어떻게 장착하냐규??

아이폰 껍질을 벗긴 뒤, 크리너를 넣고 아이폰에 다시 입히면 됩니다. ㅎㅎ



"외교부, 넌 어디까지 가봤니?"

http://wet-entrepreneur.tistory.com/107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010년 10월 19일




외교통상부, 넌 어디까지 가봤니??

(대한항공 CF패러디, 반말해서 지송~)

 


예전에 외교통상부 트위터(@mofatkr)를 보고 걍 무작정 팔로우를 했었다.

 

해외안전여행사이트 http://www.0404.go.kr 관련 실무부서를 문의하면서,

외교통상부의 친절하고 빠른 답변을 받았은 것에 감사한 마음을 느끼며,

아래와 같이 커피 한 잔 얻어 마시러 가도 되냐고 물었다.

 

그러자, 언제든지 오라는 답변을 받고,

나는 서울에 올라갈 일이 생긴 김에 겸사겸사해서 다시 연락을 드렸다.

외교통상부에 가서 커피를 얻어 마시러 길을 나섰다.

 

 

 

 

(사진 : 광화문 앞 세종대왕 동상)

 

 

종각역에서 내려서 아이폰 다음(Daum) 지도를 켜놓고, 설렁설렁 걸어왔다.

광화문에 다다르자 세종대왕 동상이 보였다.

(사실, 세종대왕 동상은 실물로 처음 봤다. ㅡㅡ;;;;;;;;;;;;;;;;)

 

조금 떨어진 곳에 이순신 장군 동상도 있었는데 약속시간에 늦을 까봐, 그냥 가던 길을 갔다.

(촌놈 티를 좀 냈죠?? ㅎㅎ;;;;;)

 

많은 관광객들이 사진을 찍고 있었다.

요즘들어 아시아권 관광객 뿐만 아니라 중동쪽 관광객이 특히 눈에 띄는 것 같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G20 개최 소식 이후에 부쩍 늘어난 느낌이 들었다.

 

 

 

 

 


(사진 : 광화문의 단아한 모습, 일본과 중국의 것에 비해 정말 선이 단아하고 정적인 미가 느껴진다.)

 

 

이크!! 시간 다 되어가네.

처음 가보는 곳인데 늦을지도 모르니 서둘러야지!

스마트폰으로 지도를 보며 찾아가는 외교통상부.

 

알고 보니, 세종대왕 동상 바로 길 건너 옆 건물이였다.

(이런 ㅠㅠ;;; 삥~ 돌아왔잖아.)

 

여튼 우여곡절 끝에 찾아온 정부청사 별관에 도착하자, 경찰이 문 앞에서 떡 버티고 서있다.

이런 때는 최대한 자신감있게 행동해야 한다. 괜히 쭈뼛거리면 문지기한테 잡힌다. ㅋㅋ

마치, 분장실의 강선생처럼 '니들이 수고가 많아!~' 이런 컨셉이어야 한다.

 

나는 그런거 잘 한다.

 

'그래. 니들이 수고가 많아~' 컨셉으로 눈 웃음을 건내며 걸어갔다.

그러자, 경찰이 그냥 문을 열어주었다. (보통 행선지를 물어보는데 말이다.)

내 글 때문에 해당 경찰이 보안 허술로 문책 당하는 거 아냐? ^^;;;

(이럴 때, 외치고 싶다. "통신보안~!! 저는 모르는데 말입니다.")

 

이렇게 건물 안으로 들어서자

이젠 진짜 보안 담당자가 명찰 제시를 부탁(요구)했다.

나는 자연스럽게~ "등록데스크가 어디에 있나요?"

그는 나를 등록 데스크로 안내해주었고, 나는 자연스레 지갑에서 신분증을 꺼냈다.

(흥~ 나도 대전 정부청사는 좀 드나들었다규!! ㅋㅋ;;)

 

 

그렇게 광화문 앞 정부청사에 내 이름을 처음으로 등록하고,

담당 서기관님을 호명하면서 사전 미팅을 약속했다고 이야기했다.

 

등록데스트의 안내원은 담당 서기관님이 오셔야 내가 움직일 수 있다고 했다.

다른 청사보다 보안이 철저한 듯 하다. (서울이라 그런가..... ^^;;)

보통 입구에서 전화 확인정도하면, 그 이후에는 자유롭게 움직이게 해주는데 말이다.

 

 

잠깐 기다리면서 생각에 잠겼다.

 

'서기관님이 무슨 커피를 사주실까??'

 

외교부 오기 전에, 트위터로 외교부 서기관님이 커피를 사준다는데

무슨 커피를 사주실까? 하고 멘션을 날렸다.

몇몇 트친 분들이 인증샷을 꼭 찍어 알려달라고 했다. ㅋㅋ

 

순간, '박명수의 MBC 라디오 2시의 데이트' 프로그램 중에 [거성 리서치]라는 프로그램이 생각났다.

(거성 리서치는 무작위로 1명에게 전화해서 다짜고짜 질문한 다음,

 그 질문에 대답한 것을 대한민국 국민이 모두 그렇다고 일반화시키는 개그 리서치다.)

 

자~ 이제 확인할 시간이다!! ㅡㅡ;;

 

(사진 : 출입구에 설치된 외교통상부 마크)

 

 

그렇게 잠깐 기다렸나??

외교통상부 공보담당 3등 서기관님 2분이 나를 데리러 오셨다.

(서기관님 개개인의 실명을 거론하진 않겠다.)

 

'헉! 2분이나 내려오시다니..... 조금 부담스럽다.'

 

하지만 곧 환한 미소의 여자 서기관님과 부드러운 외모의 남자 서기관님 덕분에

인사를 나누고 바로 안부도 물으면서, 금새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연출되었다.

 

곧바로 커피 마시러 이동!!

 

'오~ 무슨 커피를 사주실까?'

 

서기관님은 주위를 이리저리 살피셨다.

'어디로 데리고 가야 잘 사줬다는 소문이 날까?' 하는 태도로 열심히 고민 중이신듯 했다.

계단을 올라갔다가, 터널(본관과 이어져 있는)도 지나고, 또 내려가서 다른 건물로 향했다.

 

이윽고, 향기로운 냄새가 나기 시작한다.

 

 

 

대한민국 외교통상부 서기관님들이 손님을 응대할 때 사주는 커피는 무엇일까!!

(박명수의 두.데. '거성 리서치' 패러디, 모르신다면..... 대략 난감!! ㅡㅡ;;)


 

 

 

 

 

 

 

정답은 바로~ [손님이 사달라고 하는 커피를 사준다] 이다.

참고로 난 카페라떼를 주문했다.

 

콩다방의 카페라떼. 이곳 바리스타가 우유 거품을 적당하게 잘 내어 맛이 괜찮았다.

 


(사진 : 외교부 얼짱 서기관님들!! ㅎㅎㅎ 진짭니다!! 남자 서기관님은 아직 미혼이라고 하시더군요.)

 

부드럽고 능력 좋은 남자를 좋아하시는 아리따운 여성 분은 저한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소개시켜 드리겠습니다. ㅋㅋ

 

나중에 언급하겠지만 외교부는 서기관님의 외모가 장난이 아닙니다.

(이거 미모로 뽑는 건 아닌지..... 다른 서기관님도 참 이쁘세요.)

 

 

 

 

콩다방에 앉자 마자, 서기관님이 방문기념 선물이라며 내게 비닐팩을 하나 건네주셨다.

(외교부 서기관님은 역시 고객응대를 하실 줄 아는 분이다. ㅋㅋ)


선물은 바로!! 외교통상부 방문기념 4종 선물세트!!

-외교통상부 로고와 세계지도가 그려진 여권케이스

-기념 볼펜, 포스트잇, 휴대폰 액정 크리너로 구성되어 있었다.

 

(사진 : 외교통상부에서 준 선물, 사무실에 오자마자 여권케이스에 내 여권을 끼워 보았다.)

 

여권 케이스가 인기가 높다고 넌지시 자랑을 하셨다.

(사실, 나도 매우 만족!! )

 

 

 

종합선물 4종 세트로 인해 한층 더 뜨거워진 분위기!!

 

한서기관님 : "근데 어떻게 직접 오실 생각을..?"

송정현님 : "그냥 커피 한 잔 하러 가도 되냐고 했는데 와도 된다고 해서... ^^;;"

김서기관님 : "허허~"

송정현님 : "저는 원래 한다고 하면 해야되는 성격이라서요."

모두 : "아~ 쏼라쏼라, 북적북적, 긁적긁적, 빠하하하하~~@#$#^$&&#"

 

그렇게 이야기를 나누다가 안 사실!!

외교부 트위터를 통해서 온 첫번째 방문자가 바로 나였다.

 

"외교통상부 1호 방문자(트위터) 송정현"

 

서기관님도 트위터로 나의 방문의사에 대한 DM을 받고,

사무실에서 "송정현씨가 온다네!!~"라며 했더니,

부서에 계신 분들이 다들 자연스럽게 '오는구나~'하고 인식하게 된 점이 흥미로웠다.

 

대게 일반 민원이나 유선상으로 미팅을 요청하면,

우선 방문 목적을 묻거나, 유선으로 빠르게 해결해드리려고 하기 때문이다.

(결과적으로, 내가 방문한다고 했을 때 편하게 받아주셔서 개인적으로 무척 감사했다.)

그렇게 콩다방에서 서기관님 두 분과 20분 정도 사적인 담소를 나누었다.

 

그 중에서 재미있는 사실은 외교부 서기관에는 1등, 2등, 3등이 있다는 것.

다 같은 서기관이라도 같은 서기관이 아니다. 1~3까지 직급의 등급이 있었다.

(물론 1등이 제일 높다. 직급으로 따지자면 4급 공무원 정도라고 친절하게 설명해주셨다.)

 

 

 

 

(사진 : 외교통상부 대변인실)

 

송대변인 : "아! 마이크 테스뜨~!! 아아~~ 헛 둘 쎗!! 대한민국 외교통상부 송정현 대변인입니다~", "아따~ 지가 말이쥬! 대한민국을 기업가정신으로 충만한 거시기로 만들것습니다!!"

 

혼자 포즈를 취하니까 뻘쭘했지만, 김서기관님이 즐겁게 응대해주셔서 덜 부끄러웠다.

(이곳이 2층인지 3층인지 기억이 안난다. 2층으로 기억하고 있다.)

 

 

 


(사진 : UN 반기문 사무총장 취임 기념)

 

여기서 한서기관님이 문제를 내셨다.

"UN 최근 마지막 가입국가는 어딘줄 아세요??"

 

커헉!!!!!!! '그런걸 제가 어떻게~ ㅡㅡ;;;;;'

"험험. 알 것 같은데 생각이 안나네요~ ^^;;;; 아~ 뭐더라~ 들어본 것 같은데.. ㅡㅡ;;;;"

 

 

정답은 '몬테네'라고 하셨습니다.

맞나? ㅡㅡ;;; 기억이 가물가물.

 

이놈의 가물치 같은 기억력!!

 

 

 

 

 

(사진 : 외교통상부 3층 국제 회의실)

 

이곳은 외교부에서 가장 좋은 국제 회의실이다.

가장 큰 행사는 이 회의실에서 보통 이루어진다고 설명을 해주셨다.

 

얼마 전, 북한과 관계가 안 좋았을 때,

이곳에서 미국 힐러리 국무장관이 와서 회의를 했다고 한다.

서기관님이 직접 와서 보셨는데, 당시 보안이 엄청 까다로웠다고 회상하셨다.

 

회의실을 지나 오른쪽 편에 바깥 전망을 보며,

유인촌 장관이 있는 문체부와 KT사옥, 언론기관 등을 주변 건물들에 대해 설명해주셨다.

외교부 건물 터가 예로 부터(조선시대) 외교를 관장하는 곳이였다고,

그런 역사적 고증을 충분히 거쳐 지어진 것이라고 설명해주셨다.

(김서기관님이 달리 보였다. ㅋㅋ)

  

 

 

 

 

그리고 이동한 18층!!

외교통상부 장관실을 구경하려고 했으나, 오늘 장관님이 자리에 계신다고 했다.

그래서 서기관님도 조용조용히 조심하셨다.

 

(사진 : 역대 외교부 장관의 사진들)

 

이곳은 외교통상부 장관실 벽면!!!!!

최규하 대통령님과 반기문 총장님 사진도 있었다.

 

장관님이 계셔서 장관실을 구경하지는 못했다.

조금 아쉽지만 다음을 기약하며!!

  

 

 

(사진 : 외교통상부 회의실)

 

서기관님 말씀으로는 가끔 샌드위치 먹는 곳? ㅋㅎㅎ

 

샌드위치 먹는 곳은 아니고, 일반적으로 대외적인 조약 체결을 하는 곳이라고 한다.

저기~ 외교통상부 로고 밑에서 양 정상이 서명을 하고, 악수를 나누며 기념촬영을 하는 곳이다.

 

이 회의실에서 청와대가 보였는데 그 경치가 참 좋다.

(행안부 건물이 가로 막지 않았으면 금상첨화였을텐데.....)

 

(사진 : 외교부 회의실에서 바라본 전경, 먼 발치에 청와대가 보인다. 오른 쪽 건물은 행안부)

 

 

18층까지 모두 돌아보고 난 뒤, 정책홍보담당관실에 인사드리러 갔다.

2등 송서기관님도 뵙고, 사무실 분들께 인사도 드릴 겸해서 갔는데 다들 따뜻하게 맞이해주셨다.

 

특히, 정책홍보담당관님도 만나뵙고 인사를 드리고 명함을 교환했다.

외교통상부 대변인실 정책홍보담당관님 : "리트윗, 좀 많이 해주세요!!"

 

커헉!!!!!

'정책홍보담당관님이 이 사무실에서 젤 높으신 것 같은데.'

악수를 하면서 리트윗 많이 해달라고 부탁하시는 모습이 참 정감있고 귀엽게 느껴졌다.

(어른한테 이런 말씀 드리면 안되는 건데.. ㅡㅡ;;, 근데 인상이 좋으신 분이였다. ^^)

 

 

그리고 2등 송서기관님도 만나뵈었는데, 참 미인이셨다.

환하게 웃으셔서 그런지..... 다들 미인에 미남. (정책홍보담당관님은 훈남)

그렇게 사무실에서 인사를 드리고 다음에 또 찾아뵙겠다고 인사 드리고 나왔다.

 

 

 


(사진 : 외교통상부 1층 로비에서 김서기관님과 함께)

 

 

투어를 마치고 서기관님 2분 모두 1층까지 내려와서 나를 배웅해주셨다.

(끝까지 책임지는 외교통상부의 서비스 정신!!)

 

김서기관님은 정말 외교부 구석구석 모르는게 없으신 분이셨다.

아주 시시콜콜한 이야기까지 해주시는 서기관님의 모습을 보면서, 외교통상부에 대한 그의 애착이 느껴졌다.

정말 황송할 정도로 환대해주시고 투어를 해주셔서, 나도 외교통상부에 대해 많이 알게 된 것 같다.

 

외교통상부 1호 방문자로서, 나도 좀 더 많은 관심과 응원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외교부 트위터 홍보대사가 되어 드려야지. 후훗~

 

조만간 팔로어 2000이 넘으면 기념으로 조촐한 행사를 기획하고 계시다고 들었다.

그때 초대해주신다고 했는데, 그때 또 방문해서 서기관님과 담소를 나누어야겠다.

 

 

 



(사진 : 외교통상부 방문기념 종합 4종 선물세트)

 

여튼 결론은 외교통상부 빠이팅!!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빠이팅!! 이라는 것이다. ㅋㅋㅋ;;

 

 


"외교부 종합 4종 선물세트"

http://wet-entrepreneur.tistory.com/108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010년 09월 05일

 

전 세계 한인회 리스트 입수!! -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외교통상부 관련 자료를 샅샅이 뒤져보던 중 건진 대박 자료!!

세계 각 국의 한인회에 대한 정보를 찾았다.

 

(사진 : 재외한인단체개황, 외교통상부 2006)



거기엔 회명, 주소, 회원수, 회장, 연락처, 회보발행부수 등

다양한 정보가 담겨져 있었고, 방문 국가별 한인회에 요청을 하여,

통역, 해당 지역 정보 등을 제공받고, 그들과의 네트웍을 구축한다면,

매우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

2006년도 자료라는 것이 조금 아쉽지만, 이거라도 어디인가?

특히, 이멜 주소는 잘 바꾸지 않는 것이니 매우 유용한 자료라 할 수 있다.

 

이로서 우리 프로젝트에 한 걸음 더 다가선 것 같다.

나는 할 수 있다~ㅎㅎㅎ

우리는 할 수 있다.

 

 

 

자료 필요하신 분은 연락주십시요.

송정현 010-5455-5897 qusxothdwkd@naver.com

사용처와 이멜을 남겨주시면 제가 확인 후 송부해드리겠습니다.

(개인정보가 담긴 자료라서 오픈하기는 좀 그렇네요.)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010년 09월 03일

 

 해외여행가서 하늘이 노랗게 보이지 않으려면?

 

 오늘 지하철에서 외교통상부 해외안전여행 사이트 광고를 보았다.

 '오~ 이런 사이트가 있었어??'  '얼릉 들어가봐야지!'

 

 (사진 1)

 크기변환_1사진_050.jpg

 

 사실, 우리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의 영순위 목표가 바로 멤버들의 안전과 건강이다.

 정말 해외여행가서 하늘이 노랗게 보이지 않으려면 당장 가입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외교통상부 해외안전여행 사이트 http://www.0404.go.kr

 

 접속을 하니 깔끔한 홈페이지로 구성되어

 크게 안전여행정보, 여권, 영사서비스 등 3~4개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었다.

 

 그 중 '동행'이라는 프로그램은 눈에 띈다.

 여행일정과 장소를 입력하면 해당관련 정보가 이멜과 SMS로 여행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정보제공이 된다.

 해외안전여행정보 문자서비스(SMS)를 통해 해외여행 중 자연재해, 테러 등 위급상황에 대해

 SMS로 신속한 통보를 받을 수 있고 사건, 사고로 피해가 발생할 경우, 보호를 받을 수 있다고 한다.

 자세한 사항은 통합영사서비스를 참조하라.

 

 특히 24시간 운영되는 영사콜센터는 매우 유용할 것 같다.

 24시간, 연중무휴이니까..... 지금 한번 전화해볼까?? (참고로 현재 시각은 새벽 1시 54분.. ㅡㅡ;;;)

 참아야지. ㅎㅎㅎ;;

 

 해외여행에 대한 준비에 대한 다양한 정보가 있고,

 사건사고 발생 시 대처방법 등도 자세히 살펴보고, 준비를 해야할 것 같다.

 윤승현 부팀장에게 전달해서 꼭 세계일주 준비에 치질?이 없도록 철저히 하라고 해야겠다.

 



 외교통상부 영사콜센터

 국내 : 02-3210-0404

 국외 : +800-2100-0404(무료) / +800-3210-0404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