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 일자 : 2014년 
보도 매체 : 
보도 출처 :  


창업/기업가정신 관련 정보


#제 7회 기업가정신 주간 2014



제 7회 기업가정신 주간 2014

-Entrepreneurship Week 2014-


세션 #1 일본의 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과제

이토 모토시게 (도쿄대학교 경제학 교수)

-제조업 4.0, 공급과 수요의 측면에서 나눌 수 있다. 공급이 수요시장에 맞춰지기 위해 다소 많은 시간과 투자가 필요하다. (기술 등의 발전)

-수요 측면을 발전시키기 위해 일본은 금융시스템을 대대적으로 개혁하고 있음. 사라진 20년이라는 표현처럼 장기간의 불황을 탈출하기 위해 부단히 수요시장 긍정적 변화를 주도.

-일본의 많은 저축 자금을 선순환 구조로 흐름이 발생될 수 있도록 전환 필요. (기업과 국민의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리는 현상을 선순환 흐름을 발생하도록 인식전환이 필요.)

-일본이 장기간의 디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자산(자금, 기술, 경험 등)을 축척하고 있었다. 이를 어떻게 선순환 구조로 (자금의 흐름, 기술의 흐름 등)을 전환할 것인가가 과제.

-국민들은 소비는 줄이고 있지만, 기업은 투자를 늘리고 있다. (금융시스템(이자 등)의 변화에 의해)

-일본 정부는 심각한 재정적자를 겪고 있는데, 국채를 발행해서 이를 매우고 있음. 하지만, 최근 들어(2년간) 재정적자가 절반으로 줄어듬. 이는 물가가 오르면서 세수의 증가, 창업의 증가 등에 따른 반등.

-총 요소 생산성(TFP)의 증가가 중요. 기업의 측면에서는 수익력 강화의 측면을 매우 강조하고 이를 국가와 기업의 공동 차원에서 추진되고 있음.

 *TFP





세션 #1 국내 제조업 혁신기반 현황 및 과제

백흥기 (현대경제연구원 수석연구위원)

*국내 제조업 혁신기반 현황

-한국의 경제성장은 제조업이 주도하였음.

-국내 제조업 비중은 미국, 독일, 일본 등 선진국보다 높은 현황. (30% 이상)

-서비스업 비중은 증가하지만, 성장률은 지금까지 제조업이 더 컸음.

-저소득/고성장은 한국이 과거의 포지션. 현재는 중국이 이와 같은 성장을 추구. 고소득/고성장으로 갈 것인가, 고소득.저성장으로 갈 것인지에 갈림길에 처해있음.

-10억원 투자 대비 고용창출 효과는 서비스업 15.7명, 제조업은 7.1명. 하지만, 단순한 정량 지표로 판단하기는 어려운 것이 서비스업의 경우 단순 노동력(저임금) 수준의 고용이기 때문에 정성적 지표도 고려해야 함.(서비스업의 고용창출은 타산업에 대한 고용창출 유발효과가 1명 고용당 0.4명이고, 제조업은 1명당 2.3명?)

-현재 한국 정부는 제조업과 서비스업의 균형성장을 추진 중(과거에는 서비스업에 발전을 많이 주도)

-한국의 제조업 혁신 전략은 4T(Tax, Trade, Tech, Talent) 측면에서 추진.

-R&D 투자 대비 제조 부문의 혁신활동이 저조.

-현재 법인세는 국가 세수에서 매우 높은 비중을 차지(한국4%, 미국 2.6%, 일본 3.4% 등)

-기술의 해외의존도가 높음.(원천기술 등의 확보가 필요한 상황, 기술의 로열티 등 비용부담)

-인력의 해외 유출정도는 매우 높은 편. 주력산업의 인력 수급률은 다소 좋아진 편.(대기업 중심의 지표이다보니, 중소기업은 여전히 인력 수급률이 낮은 편)


*시사점 및 과제

-제조업 혁신 및 글로벌 주도권 확보 기반 미흡

-차세대 리더십 확보 목표 혁신기반 조성




(Add Budher to your Linked-in / Facebook)


 업가정신 세계일주

[World Entrepreneurship Travel]

-Quest for Little Hero-


Homepage : www.wet.or.kr
Twitter : @wetproject / @btools
E-mail : WET project / Budher Song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는 아래 기관 및
단체의 
 협력과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010년 10월 12일

 

출처 : [뉴스테이션/동아논평]퇴보하는 기업가정신 되살려야

         동영상 http://news.donga.com/3/all/20101012/31811047/1

 

 한국의 기업가 정신이 2000년대 들어선 이후 갈수록 뒤처지고 있습니다. 기업가정신 글로벌 경쟁력 순위에서 한국은 지난해 기준 세계 주요 32개국 중에서 16위에 그쳤습니다. 2000년 11위에서 2005년 14위에 이어 16위로 밀린 겁니다. 기업가 정신이란 새로운 이윤을 낼 기회를 잡아 부()를 창출하는 기업가의 행동으로 경제성장에 필수적인 요인입니다. 따라서 기업가 정신이 떨어지면 경제성장의 동력을 상실하게 됩니다.


동아일보 미래전략연구소 기업가정신센터와 딜로이트 컨설팅이 32개 주요 국가를 대상으로 기업가 정신 경쟁력을 측정한 결과 미국이 1위를 차지했고 스웨덴 스위스 핀란드 덴마크 등의 순서로 나타났습니다. 아시아에서는 일본이 9위, 중국이 19위였습니다. 일본을 따라잡지 못하고 중국에 쫓기는 한국의 위상이 기업가 정신 경쟁력에도 반영되어 있습니다.

한국의 기업가정신은 1970년대 고점()을 기록한 뒤 점차 위축됐고 이제는 성장 동력을 잃지 않을까 걱정하는 처지로 전락했습니다. 과거 왕성했던 기업가 정신을 되살려야 합니다. 기업가정신을 살리려면 자율과 창의를 존중하는 사회 분위기와 함께 벤처 캐피탈처럼 아이디어에 투자하는 효율적인 금융시장을 조성해야 합니다. 청년층을 대상으로 한 교육도 활성화돼야 합니다.


유럽연합(EU)이 미국을 따라잡기 위해 2000년 채택한 전략은 '기업가정신의 배양'이었습니다. 이 전략에 맞춰 덴마크는 창업융자 제도를 도입하고 기업가정신 교육훈련을 확대했습니다.

정부는 최근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대책을 내놨지만 직접 지원이나 보호막 제공은 21세기 정부의 역할에 맞지 않습니다. 정부규제와 노사갈등, 반기업 정서 등 사회분위기를 일신해야 합니다.

무엇보다 혁신과 창의가 뒷받침돼야 합니다. 초중고 학생 경제교육을 강화하고 점차 사회 전체가 기업가정신의 교육장이 돼야 합니다. 그래야만 글로벌 기업과 세계적인 최고경영자(CEO)가 더 많이 나올 수 있고 민생경제도 개선됩니다. 이번 주 '기업가정신 주간()'을 기업가 정신을 살리는 계기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


동아일보에 기업가정신센터가 있다는 것을 몇 일 전 이 논평과 기사를 보고 처음 알았다.

이거다! 라는 생각이 들어 무작정 114에 전화를 했다.

 

미래전략연구소에 기업가정신센터가 소속되어 있었다.

관련 담당자와 통화하려고 했으나 외근 중이라서 연락처를 남기고 기다리고 있다.

 

그동안 동아일보와 긍정적인 협의를 도출할 방법을 모색해봐야겠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www.buycheapairmax.net Nike Air Max 2012.06.11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0) Nike Shox http://www.nikeshox-uk.org
    Air Jordan http://www.airjordonshoes.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