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 일자 : 2014년 
보도 매체 : 
보도 출처 :  


창업/기업가정신 관련 정보


#제 7회 기업가정신 주간 2014



제 7회 기업가정신 주간 2014

-Entrepreneurship Week 2014-


세션 #1 일본의 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과제

이토 모토시게 (도쿄대학교 경제학 교수)

-제조업 4.0, 공급과 수요의 측면에서 나눌 수 있다. 공급이 수요시장에 맞춰지기 위해 다소 많은 시간과 투자가 필요하다. (기술 등의 발전)

-수요 측면을 발전시키기 위해 일본은 금융시스템을 대대적으로 개혁하고 있음. 사라진 20년이라는 표현처럼 장기간의 불황을 탈출하기 위해 부단히 수요시장 긍정적 변화를 주도.

-일본의 많은 저축 자금을 선순환 구조로 흐름이 발생될 수 있도록 전환 필요. (기업과 국민의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리는 현상을 선순환 흐름을 발생하도록 인식전환이 필요.)

-일본이 장기간의 디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자산(자금, 기술, 경험 등)을 축척하고 있었다. 이를 어떻게 선순환 구조로 (자금의 흐름, 기술의 흐름 등)을 전환할 것인가가 과제.

-국민들은 소비는 줄이고 있지만, 기업은 투자를 늘리고 있다. (금융시스템(이자 등)의 변화에 의해)

-일본 정부는 심각한 재정적자를 겪고 있는데, 국채를 발행해서 이를 매우고 있음. 하지만, 최근 들어(2년간) 재정적자가 절반으로 줄어듬. 이는 물가가 오르면서 세수의 증가, 창업의 증가 등에 따른 반등.

-총 요소 생산성(TFP)의 증가가 중요. 기업의 측면에서는 수익력 강화의 측면을 매우 강조하고 이를 국가와 기업의 공동 차원에서 추진되고 있음.

 *TFP





세션 #1 국내 제조업 혁신기반 현황 및 과제

백흥기 (현대경제연구원 수석연구위원)

*국내 제조업 혁신기반 현황

-한국의 경제성장은 제조업이 주도하였음.

-국내 제조업 비중은 미국, 독일, 일본 등 선진국보다 높은 현황. (30% 이상)

-서비스업 비중은 증가하지만, 성장률은 지금까지 제조업이 더 컸음.

-저소득/고성장은 한국이 과거의 포지션. 현재는 중국이 이와 같은 성장을 추구. 고소득/고성장으로 갈 것인가, 고소득.저성장으로 갈 것인지에 갈림길에 처해있음.

-10억원 투자 대비 고용창출 효과는 서비스업 15.7명, 제조업은 7.1명. 하지만, 단순한 정량 지표로 판단하기는 어려운 것이 서비스업의 경우 단순 노동력(저임금) 수준의 고용이기 때문에 정성적 지표도 고려해야 함.(서비스업의 고용창출은 타산업에 대한 고용창출 유발효과가 1명 고용당 0.4명이고, 제조업은 1명당 2.3명?)

-현재 한국 정부는 제조업과 서비스업의 균형성장을 추진 중(과거에는 서비스업에 발전을 많이 주도)

-한국의 제조업 혁신 전략은 4T(Tax, Trade, Tech, Talent) 측면에서 추진.

-R&D 투자 대비 제조 부문의 혁신활동이 저조.

-현재 법인세는 국가 세수에서 매우 높은 비중을 차지(한국4%, 미국 2.6%, 일본 3.4% 등)

-기술의 해외의존도가 높음.(원천기술 등의 확보가 필요한 상황, 기술의 로열티 등 비용부담)

-인력의 해외 유출정도는 매우 높은 편. 주력산업의 인력 수급률은 다소 좋아진 편.(대기업 중심의 지표이다보니, 중소기업은 여전히 인력 수급률이 낮은 편)


*시사점 및 과제

-제조업 혁신 및 글로벌 주도권 확보 기반 미흡

-차세대 리더십 확보 목표 혁신기반 조성




(Add Budher to your Linked-in / Facebook)


 업가정신 세계일주

[World Entrepreneurship Travel]

-Quest for Little Hero-


Homepage : www.wet.or.kr
Twitter : @wetproject / @btools
E-mail : WET project / Budher Song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는 아래 기관 및
단체의 
 협력과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010년 10월 11일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팀, 기업가정신 주간 행사 참가하다.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준비 사무국 참석자 : 윤승현, 송정현, (탁초희)

 

제 3회 기업가정신 주간(Entrepreneurship Week 2010) 국제 컨퍼런스에 참석했다.

작년에는 Global Entrepreneurship Week에 참석하느라 못봤던 행사다.

 

사실 우리나라에서는 이 행사가 더욱 크다. (지식경제부, 경제 5개 단체가 주관하고 있기에.....)

하지만, 글로벌한 관점에서 보면 GEW가 훨씬 더 큰 규모의 행사와 전세계 97개 회원국을 두고 있다.

 

쿼리큘럼을 보고 반드시 참가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사전등록을 신청했다.

 

 

 

아래는 간단하게 작성한 컨퍼런스 참가 후기이다.

 

크기변환_1P1070767.JPG 해

(사진 : 기업가정신 주간 세션1)

 

 

 

크기변환_1P1070768.JPG

(사진 : 홈플러스 대표님, 경상도 사투리가 매우 인상적이였고, 기업가정신에 대해 학문적, 현장경험적 조예가 뛰어나다는 느낌을 받았다.)

 

 

 

 

 

(사진 : 기업가정신 주간 세션2)

 

 

 

크기변환_1P1070790.JPG 

(사진 : 와튼스쿨 아밋(Amit)교수의 발표)

 

 

 

크기변환_1P1070799.JPG

(사진 : Ventax 고경찬 대표, 섬유원단 자체의 핵심기술(기능성 섬유)을 개발해서 세계적인 강소기업으로 두각을 보이고 있다.)

10분 남짓, 발표가 매우 인상적이였던 분이다. 아주 철학적이고 심오한 발표였다.

다시 한번 만나뵙고 이야기를 나누고 싶은 분이다. 인터뷰이로 꼭 한번 모셔야 할 듯.

 

 

 

크기변환_1P1070795.JPG 

(사진 : 스트레오 픽쳐스 코리아 성필문 대표, 3D 구현기술을 바탕으로 각종 영화제작 관련 비지니스를 영위, 이 분도 참 어렵게 어렵게 기업을 일구어 오셨다는 느낌을 받았다.)

 

 

 

크기변환_1P1070800.JPG 

(사진 : 와튼스쿨(Wharton)의 아밋(Amit) 교수와 김동재 교수의 세션2 정리)

 

 

크기변환_1P1070814.JPG 

(사진 : 아밋(Amit)교수와 함께, 간략하게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를 설명하고 프로젝트에 대한 도움을 구했다. 이멜로 자세한 내용을 연락드리겠다고 하였다.)

 

 

 

 

크기변환_1P1070899.JPG 

(사진 : 기업가정신 주간 세션3, 좌장인 한정화 교수가 진행을 하고 있다. 무엇인가 잘 안 풀렸는지 매우 긴장을 많이 하신 듯한 느낌이였다.)

 

 

 

크기변환_1P1070822.JPG 

(사진 : G마켓 구영배 대표의 발표, 발표는 뛰어나거나 세련된 느낌은 전혀 없었다. 세련미보다는 인간미가 넘칠 것 같은 분)

 

 

 

크기변환_1P1070838.JPG 

(사진 : G마켓 구영배 대표, 발표 이후에 자리에 앉아서 경청하는 모습?)

 

G마켓이라는 인터넷 이머징 마켓을 이끌고 있는 수장치고는 수더분한 이미지를 가지신듯 하다.

오히려 그런 점이 더욱 더 인간적인 매력을 느끼게 해주는 긍정적인 효과도 있는 것 같다.

구영배 대표님은 우리동네(반포면 봉곡리) 마을 이장님 같은 느낌이 들기 때문이다.

(새마을 모자만 쓰시면 정말 잘 어울리실 것 같은데..... ㅋㅋ)

 

아주 인상 깊었던 것은 아주 정확하게 발표시간을 지켰다는 것.

스탑워치를 한 것 같이 철저하게 발표시간을 엄수해주었다.

(그걸 캐치한 승현이도 독특한 녀석이다.)

 

 

 

 

크기변환_1P1070841.JPG 

(사진 : KAIST 경영대학원장 쿠마르(Kumar) 교수, 매우 명쾌한 분이였다. 어디서 많이 봤다봤다 했었는데 카이스트 경영대학원장님이라는 소개를 듣고 기억이 났던 분.)

 

 

 

크기변환_1P1070847.JPG 

(사진 : 뱁슨(Babson) 칼리지 이유택 교수, 이번 컨퍼런스에서 가장 인상깊은 프리젠터였다. 주제의 명확성, 뛰어난 스피치, 재치까지 모든 면에서 월등한 느낌을 받았다.)

 

난 개인적으로 활발하게 무대?를 뛰어다니는 것을 좋아한다.

이유택 교수가 그랬다.

젊고 유능한 분이여서 그런지..... 매우 에너지틱한 사람이라는 것이 느껴졌다.

무대를 장악하는 젊은 혈기와 패기, 열정 같은 키워드가 어울리는 사람이였다.

 

 

 

 

크기변환_1P1070867.JPG 크기변환_1P1070881.JPG 크기변환_1P1070888.JPG 크기변환_1P1070891.JPG

 

이유택 교수에게도 프로젝트 소개를 하고, 도움을 요청하였다.

짧은 시간이였지만, 이유택 교수에게 조금 흥미를 유발시켰던 것 같다.

이멜로 연락을 해봐야지.

 

 

 


 

각 세션이 끝나고 승현이와 나는 참여 연사들에게 인사를 드리고 명함을 교환하기에 바빴다.

그러는 도중, 정말 많은 분들을 행사에서 볼 수 있었다.

중앙대학교 선후배님들, HNVC 선배님, 트위터 등 각종 SNS에서 소통하고 있던 분들도 만나게 되어

기존 인연이였던 분들은 새로운 공간에서 만나서 무척 반가웠고,

SNS에서 소통했던 분들은 좋은 행사에서 직접 만나게 되어 새로운 인연을 더욱 돈독히 했다는 것이 의미가 깊었다.

 

 

 

크기변환_1P1070906.JPG 

(사진 :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송정현 팀장 + 뱁슨 칼리지 이유택 교수)

 

 

크기변환_1P1070907.JPG 

(사진 : 한 컷 더!  뱁슨 칼리지(Babson) 이유택 교수와 함께, 프로젝트 설명을 드리고 도움을 요청드렸다. 흥쾌히 응해주셨다.)

 

 

 

크기변환_1P1070770.JPG 

(사진 : 대전 한남대학교 창업동아리 HNVC 선배이신 호창이형, 호창이형은 기업가라기 보다는 거의 학자에 가까운 느낌을 주는 분이다. 항상 본질에 대한 탐구를 하시는 분.)

이번 컨퍼런스에 우연히 만나뵙게 되었는데, 이번에도 많은 조언을 해주셨다.

항상 감사하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