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 일자 : 
자료 매체 : 
http://ideas.repec.org 
자료 출처 : 
http://ideas.repec.org/p/wdi/papers/1997-84.html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창업/기업가정신 관련 정보

Start-ups and Transition


Start-ups and Transition

Author info | Abstract | Publisher info | Download info | Related research | Statistics
Author Info
David J. Cooper
Daniel M. Berkowitz

Additional information is available for the following registered author(s):

Abstract

How fast transition should occur and how fast privatization and/or entry should take place in formerly socialist economies has been widely debated by economists. The field evidence on start-ups is mixed, with fragmentary data indicating that the performance of start-ups varies widely across countries. The evidence suggests that two vastly different equilibria are emerging in transition economies: a high development equilibrium and a low development equilibrium. In the high development equilibrium start-ups supply higher quality goods than transforming SOES, aggregate supplies are ample and start-ups are a growth engine. This contrasts with the low development equilibrium in which start-ups provide lower quality goods and the overall supply of goods is lower. In this paper, we develop a dynamic model which explains how features of the transition can push an economy to either the high or low development equilibrium in the long run. We concentrate on the speed with which bureaucratic interference in the economy is eliminated and the speed with which entry by private firms occurs. Our central conclusion is that delayed entry by start-ups can substantially increase the likelihood of the high development outcome, especially when bureaucratic interference is persistent. Our result captures how this interference, while transitory, can have a negative long run impact and underlines the importance of government polices to encourage entrepreneurship, such as subsidies and tax breaks.

Download Info
To download:

If you experience problems downloading a file, check if you have the proper application to view it first. Information about this may be contained in the File-Format links below. In case of further problems read the IDEAS help page. Note that these files are noton the IDEAS site. Please be patient as the files may be large.

File URL: http://www.wdi.umich.edu/files/Publications/WorkingPapers/wp84.pdf
File Format: 
File Function: 
Download Restriction: 아래 버튼을 누르면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

Publisher Info
Paper provided by William Davidson Institute at the University of Michigan in its series William Davidson Institute Working Papers Series with number 84.

Download reference. The following formats are available: HTML (with abstract), plain text (with abstract), BibTeXRIS (EndNote, RefMan, ProCite), ReDIF
Length: pages
Date of creation: 01 Jul 1997
Date of revision: 
Handle: RePEc:wdi:papers:1997-84

Contact details of provider:
Postal: 724 E. University Ave, Wyly Hall 1st Flr, Ann Arbor MI 48109
Phone: 734 763-5020
Fax: 734 763 5850
Email: wdi@umich.edu
Web page: http://www.wdi.umich.edu
More information through EDIRC

For technical questions regarding this item, or to correct its listing, contact: WDIworkingpapers@umich.edu (Laurie Gendron).

Related research
Keywords: adaptive learningtransition;

This paper has been announced in the following NEP Reports:

No references listed on IDEAS
You can help add them by filling out this form.

Cited by:
(explanationsRSS feed, Please report citation or reference errors to Jose.Barrueco@uv.es, or , if you are the registered author of the cited work, log in to your RePEc Author Service profile, click on "citations" and make appropriate adjustments.)

  1. 1 is not listed on IDEAS
  2. Stepan Jurajda & Katherine Terrell, 2002. "Job Growth in Early Transition: Comparing Two Paths," CERGE-EI Working Papers wp201, The Center for Economic Research and Graduate Education - Economic Institute, Prague. [Downloadable!] 
    Published as:Other versions:
  3. Maxim Bouev, 2004. "Diverging Paths: Transition in the Presence of the Informal Sector," William Davidson Institute Working Papers Series 2004-689, William Davidson Institute at the University of Michigan. [Downloadable!]
  4. John S. Earle & Zuzana Sakova, 1999. "Entrepreneurship from Scratch: Lessons on the Entry Decision into Self-Employment from Transition Economies," IZA Discussion Papers 79, Institute for the Study of Labor (IZA). [Downloadable!]
Statistics
Access and download statistics

Did you know? IDEAS also indexes software components.

This page was last updated on 2012-1-6.


This information is provided to you by IDEAS at the Economic Research Department of the Federal Reserve Bank of St. Louis using RePEc data.

Privacy Legal


(Add Budher to your Linked-in / Facebook)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World Entrepreneurship Travel]
-Quest for Little Hero-

Homepage : www.wet.or.kr
Twitter : @wetproject / @btools
E-mail : WET project / Budher Song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는 상기 기관 및 단체의 
협력과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www.cheapchristianlouboutinonline-us.com/ Christian Louboutin 2012.06.11 11: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업가정신, 청년, 해외여행 Nike Shox http://www.nikeshox-uk.org
    Air Jordan http://www.airjordonshoes.org

  2. Favicon of http://www.styleshoemall.com/categories/Salvatore-Ferragamo/ Salvatore Ferragamo 2012.11.13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Many of her earliest videos were made with the experimental klezmer-punk-pop band Les Reines Prochaines, of which she was a member from 1988 to 1994. In the early 1990s, Rist began experimenting with various forms of electronic media. In 2005 she represented Switzerland at the fifty-first Venice Biennale http://www.styleshoemall.com/categories/Salvatore-Ferragamo/ sadfwereqwrtq

  3. Favicon of http://mid.afpascherparisx.com/ abercrombie fitch 2013.04.26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치는 한국의 대표적





Cheerful Message
for Young Generations
[작은 영웅들이 청년들에게 전하는 꿈과 희망의 메세지]

(by Jonny Li, Organizer of Start-up Weekend Tokyo)

Who is
Jonny Li는 Start-up Weekend Tokyo의 Organizer이다. 그는 다른 지역의 Start-up Weekend 행사 개최를 지원하는 등 일본의 기업가정신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참고로 그는 영국 국적을 가지고 있던 걸로 기억한다.)

그는 자신의 형편도 여의치 않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뜻을 꿋꿋하게 지켜가고 있는 친구였다.
게다가, 영어강사 활동으로 충분하게 자신의 삶을 꾸릴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활동보다는 사회참여와 창업활성화에 열정적으로 활동을 하는 친구다. 그의 헌신적인 활동은 내게 큰 영감을 주었다.

Home : http://tokyo.startupweekend.org/
Facebook : https://www.facebook.com/jonnyli

(Add Budher to your Linked-in / Facebook)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World Entrepreneurship Travel]
-Quest for Little Hero-

Homepage : www.wet.or.kr
Twitter : @wetproject / @btools
E-mail : WET project / Budher Song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는 상기 기관 및 단체의 
협력과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후원기관

중앙대학교 산업창업경영대학원



중앙대학교 http://www.cau.ac.kr
중앙대학교 산업창업경영대학원 http://iem.cau.ac.kr

산업창업경영대학원의 교수, 재학생, 동문여러분의 3 주체는 그동안 쌓아온 전통과 성과에 자부심과 긍지를 가지고 우리 대학원이 국내최고의 명품 주말대학원으로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오셔서, 배움과 교류를 통한 새로운 인생의 꿈을 펼치시길 희망합니다. 감사합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5. Mar. 2011



Hi. My name is Budher(Jung-hyun) Song.
I am an Organizer of World Entrepreneurship Travel project.

Let me introduce W.E.T. project.



[Brief Information about WET Project]


WET PROJECT is,

We are the project team from Korea. The main goal of our project is distributing contents after interviewing prominent entrepreneurs or organizations about entrepreneurship from G20 countries. We will spread out the contents to over 104 countries in the world. Also, we collaborate with G20 Young Entrepreneur Alliance and Global Entrepreneurship Week.

 
 Project Background

By showing people, who practice and challenge their lives, motivating the young adults, who have indefinite goals and are suffered from living their own lives.
 

  Introduction

- Meeting and interviewing young entrepreneurs

- Making contents about the interviews and distributing the contents around the world

- Giving information about entrepreneurship and challenging spirit to young generations
 

  Programs

- Interviewing young entrepreneurs

- Visiting educational institutions related to entrepreneurship or seminars

- Having fellowship activities with government organizations or other organizations
 

  Anticipated Outcomes

- Contents from the interviews

- Information of entrepreneurship

- Contents about travel route and itinerary

  (All contents will be recorded by iPhone.)
 

  Ways to Distribute Contents

- Using SNS (blog, Twitter, Facebook, Youtube, etc.)

- Publishing books and giving lectures to young generations

- Reporting through the media (newspaper, broadcast, etc.)

- Supplying all contents through GEW Korea to 104 countries

- Making special documentary program
 

  Related Organizations

- Cooperation: G20 YEA(G20 Young Entrepreneur Alliance), GEW(Global Entrepreneurship Week)

- Government Cooperation(domestic):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of Korea

- Educational Institution: Chung-ang University(Korea), Hannam University(Korea)

- Press: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s Official Blog, OnSuccess, Venture@Square, Venture Newspaper of University Student, etc(newspaper and Media)

 
 

< Sample questions for Interviewees >

Introduction

+ Please introduce yourself (age, background) & your company (business items, model, etc).

 

Part I

+ What was your dream in your school life? 

+ Please tell me more about your interesting story related to various activities (club, any activity)

  

Part II

+ If you had job or internship experiences before you have your own business. What kind of experiences do you have and how do those experiences influence you now?

+ Why did you start your own business?

+ If you start the business as a team, how did you organize the team? (and vision or goal sharing tips)

+ How did you overcome difficulties such as money, people, and network when you first start the business? (save & seek resources)

+ What kind of courses or education programs from the school is helpful to your business? Also, is there any education courses you want to get if you have chance?

+ What is the most important part to grow your business? Why do you think like that?

 

Part III

+ As an entrepreneur what are your strength and weakness? (less than 3 things)

+ When was the turning point of your life? Please tell us details.

+ Do you have role model? If you have, please tell me the reason, also.

the reasons.

+ What do you think of entrepreneurship?

+ Please tell me your future plan of your business and your life.

 

Part V

+ Please tell me some messages of advices & encouragement to young adult.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011년 1월 23일



변태적 Entrepreneur의 관점에서 본,


Without Steve Jobs,

Can Apple Stay Powerful?


위의 질문에 나는 엉뚱한 질문을 다시 던지고 싶다.



스티브 잡스는 과연 훌륭한 경영자인가??

나는 스티브 잡스를 훌륭한 경영자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리고, 나는 사실 스티브 잡스에 대해 잘 모른다는 것을 서두에 밝히고자 한다. 가끔 눈에 띄는 기사를 봤고, 빌게이츠와 함께 나오는 영화 한 편, 아이폰을 쓰고 있으면서 불만족함을 느끼고 있는 빠도 아닌 안티도 아닌 평범한 사람이다. 개코도 모르는 놈이 스티브 잡스에 대해 논한다는 것 자체로 애플빠에게 돌을 맞을지도 모를 일이지만 몇 자 적어보려 한다.

그의 언행을 보면 괴팍하다 못해 미친놈이라는 소리도 들린다. 사실이다.
그리고, 아래의 무영씨의 글에서도 어떤 경영학, MBA의 수업에도 나와있지 않은 경영스타일이라고 언급하고 있다. 그의 경영스타일을 기존의 경영학자의 관점에서 분석하기엔 일관된 패턴을 찾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사실 아래 글의 예는 극히 일반적인 예이며, 그런 것?(사실 온갖 잡스런 일들이 넘쳐난다.) 가지고 스티브 잡스의 괴팍함과 엉뚱함을 논하기는 너무 약한? 소재들이다.
(여튼, 그 괴팍함을 까발리기 위한 것은 아니니 검색을 통해 찾아보기 바란다.)



스티브 잡스는 비지니스 감각이 뛰어난 예술가
어디로 튈지 모르는 독특한 유전자를 보유한 CEO. 스티브 잡스.
우리는 그를 바라볼 때, 경영자로 바라보기 보다는 예술가로 보아야 더욱 더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사실 그의 언행은 모두 철저히 그의 철학과 사상에 기초하고 있으며, 그가 총괄지휘해서 만들어낸 제품에는 모두 그가 추구하는 가치와 생각이 고스란히 담겨져 있다. 그의 활동은 경영활동이라기 보다는 예술가적 활동이며, 그것이 사람들에게 가치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기업의 이윤추구 형태로 표현되어졌을 뿐이다.

아이패드를 소개하면서, 애플의 정체성에 대해 그는 그의 생각을 정확하게 표현한다. 이것은 애플에서 경영자로서 그의 정체성이기도 하다.


애플은 인문학과 기술의 경계에 위치하고 있다.
라고 직접 언급했듯이, 그는 철학을 바탕으로 경영활동을 하는 예술가이다.
(1500과 600의 숫자가 갖는 의미에 대해 고민하신 분은 댓글 부탁드립니다.)


사실 그에겐 기업가, 예술가라는 표현 조차도 그의 생각과 가치를 표현하는 수단과 방법에 지나지 않는 것이다. 최근 그의 행보를 볼 때, 그의 생각에 대한 깊이는 이미 인간에 대한 본질과 핵심에 가까이 있으며, 그 과정을 통해 얻은 영감과 솔루션들은 각각의 치밀하게 구조화된 판을 통해 가상의 현실을 그려놓고 제품을 만든다는 생각이 들었다.

자신의 '생각의 정점'에서 탄생된 밑그림을 수많은 개발자와 디자이너, 마케터가 구체화시키고 현실화시키고, 이상화시키는 과정을 거칠 것이다.

그 과정에서 그는 독재자와도 같다. 아니, 그럴 수 밖에 없지 않은가??

누구도 보지 못한 그 길과 판을 그는 깊은 고뇌와 사고의 과정을 통해 뚜렷하게 보고 왔으니, 단편적인 모습만 이해한 직원들에게 그것을 일일이 설명하고 구체화해 가는 과정에서 그의 에너지는 가히 폭팔과정을 겪어야 할 것이다. 그리고, 그 길은 이미 정해진 것이기 때문에 어느 누구도 그 길에서 벗어난다면 잘못된 길로 접어드는 것이나 다름 없는 것이다. 그러니 그것은 독선과 독재에 가까운 Top - Down 방식일 가능성이 높다. 아마도 동양의 도제(徒弟)방식과 유사할 것이다.

(하지만, 나의 경험으로 봤을 때, 여태까지 그가 만들어온 제품들 중 그의 만족을 정말 제대로 충족시켜준 제품은 거의 없을 것 같다. 보통 이런 예술가들은 자신에 대한 끝없는 욕심과 만족을 모르는 성미를 갖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그의 끊임없는 목마름으로 인해 애플은 지속적으로 발전하고, 혁신을 하고 있다.
초창기 제품에 네이밍과 최근 제품의 네이밍 차이에서도 예술가적 그의 생각과 깊이가 더욱 더 성숙해졌음을 알 수가 있다.(예술가에게 작품은 곧 그 자신이다.)

그렇게 그의 철학이 세상에 엄청난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만은 누구도 부인할 수 없다.
(애플TV와 같은 실패 사례도 있지만, 그것이 스티브에게는 보다 깊은 영감이 될 것이다.)




이렇듯, 스티브 잡스는 비지니스에 능통한 예술가이며, 그는 예술적, 철학적 관점에서 바라보아야 그의 독특한 언행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


이런 그가 만약 애플을 다시 떠난다면?


단언콘데, 애플은 스티브 잡스의 공백을 메우기가 어렵다.

그것은 몇 년간의 학습?으로 되는 것이 아니다. 그것이 다 년간의 단기학습?으로 이루어질 것이였다면 애초에 스티브 잡스가 복귀할 수도 없었을 것이다. 이는 그 이상의 학습과 고뇌와 철학이 필요한 것이다.

조직의 모든 곳에 그의 숨결과 그의 생각에 길들여져 있는데, 누가 그를 대신 할 것인가??
설령, 스티브 잡스와 유사한 뛰어난 예술가가 있다고 하더라도, 그 자리를 앉겠다고 쉽게 결정하기도 어려울 것이며, 스티브 잡스에 길들여진 조직원들의 저항 또한 만만하지 않을 것이다.

스티브 잡스가 없는 애플은 정주영 없는 현대그룹처럼 갈기 찢어져 원대한 꿈의 기업에서 생존을 고민해야 할 기업으로 전락 될 가능성이 높다.

스티브 잡스가 없는 애플이 자유분방함, 시스템적 사고와 행동의 균형적 모델을 찾을 수 있다면 희망은 있겠지만, 그것에 대한 열쇠 또한 스티브 잡스에 달려 있다고 본다.


어쩌면 이러한 점에서는 삼성이 애플보다 유리할지도 모르겠다.



Steve Jobs,
그의 사고는 커다란 혼돈과 패턴의 공존이다.
그것은 영원할 것 같은 에너지를 만든다.





아래는 MBA7.kr 손무영씨의 원문.


by MBA7.kr Mooyoung
최근에 애플의 스티브잡스가 병가를 냈다는 소식이 들려오면서, 애플의 주가가 폭락을 하고 덕분에 삼성의 주가가 급상승을 하는 기이한 현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아무래도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의 위기는 곧 이어 그 다음을 이어가고 있는 삼성과 같은 전자업계에게는 수혜가 될 것이라는 것은 당연한 이야기겠지요. 우리로써는 삼성의 주가가 고공행진을 하고 있다는 것이 반가운 소식이겠지만 미국쪽 투자자들의 입장에서는 이러한 소식에 민감한 반응을 보이고 있는 듯 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스티브 잡스가 없을 당시 애플은 파산 직전까지 갔던 회사이기 때문 입니다. 
애플(Apple Incorporated)은 스티브잡스와 그의 동료들(스티브 워즈니악)이 1977년에 세운 기업이지만 스티브 잡스는 1985년경, 자신이 채용한 John Sculley에게 밀려 CEO자리를 내주고 심지어는 해고당하기에 이릅니다. 스티브잡스는 애플을 떠나, Pixar등과 같은 기업을 맡아 운영하며, 크게 키우는데 성공하였지만 스티브가 없는 동안 애플은 별다른 성과를 전혀 내지 못하고 기업은 지속적으로 쇠퇴의 길을 걷고 있었습니다. 결국 1996년경, 애플은 파산직전에까지 이르렀고 경영학자들도 애플의 회생가능성에는 부정적으로 응답하였습니다. 파산신청만을 앞둔 애플이 던진 마지막 카드가 바로 스티브 잡스를 불러들이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스티브 잡스가 애플로 복귀하자마자 아이팟, 아이튠즈 등의 각종 혁신적인 제품을 내놓았고 애플의 주가는 고공행진을 하기에 이르렀던 것입니다.

이러한 내용만을 보고 판단하면, 애플의 역사는 거의 스티브 잡스의 역사와도 같아 보입니다. 때문에, 미국의 투자자들은 스티브잡스의 부재가 애플에게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칠것이라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는 듯한 표정입니다. 애플의 과거에서 알아본 분명한 사실은 스티브 잡스가  애플을 떠나 있는 동안, 애플은 어떠한 혁신적인 제품도 내놓지 못했습니다. 때문에, 투자자들은 스티브 잡스가 병가를 낸, 향후 1~2년간, 애플이 시장을 선도할 만한, 새로운 제품을 출시할 것이라는 의견에 부정적인 것 입니다. 그렇게 본다면 지금은 애플의 주식을 처분해야 할 시기가 맞습니다.

하지만 반대의 의견도 있습니다. 대부분의 CEO들은 아이디어가 고갈되기 시작할때 즈음, 안식휴가를 갖곤 합니다. 스티브 잡스도 분명 예외는 아닐겁니다. 병가를 이유로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동안 무언가 새로운 무기를 준비할 가능성이 농후합니다. 그렇다면, 스티브잡스가 복귀하는 시점을 기준으로 애플의 주식을 매수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됩니다.

과연 스티브잡스의 부재가 애플의 수익률에 큰 영향을 미칠까요? 그것은 아무래도 조금 더 두고 보아야 할 일입니다. 하지만 우리가 이 사건으로부터 배울점은 분명히 있습니다. 권력은 현실적인 데이타보다는 이미지가 투영된 모습으로부터 나오는 경향이 강하다는 것 입니다. 이미 "애플"이라는 기업은 "스티브잡스"라는 이름과 강력한 연결고리가 생성되어 버렸습니다. 때문에, 스티브 잡스가 빠지는 애플에 사람들은 우려를 표하고 있습니다. 사실 우리나라에서도 비슷한 사례들이 많이 있습니다. 많은 기업들이 창업주가 경영일선에서 물러나는 순간부터 주식이 폭락하기 시작하기도 하였고 여의도 순복음 교회의 경우에는 성도들이 큰 폭으로 감소하는 것을 버티지 못하고 결국 조용기 목사님이 은퇴를 번복하기도 하였습니다. 이렇게 현실적인 결과와 상관없이 이미지만으로 기업의 운명이 결정되는 현상을 경영학에서는 "reality distortion field" 라고 부릅니다. 현실이 무시되는 경향을 일컫는 말입니다. 사실 애플의 경우, 지금과 같이 업계의 선두를 달리지 못하던 예전에도 "창의성"은 인정받을만 하다는 평을 항상 들어오곤 했습니다.

애플로부터 우리가 배울 수 있는 또 다른 사실은 "호감도"는 성공의 필수요소가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얼마전에 스티브 잡스가 무심결에 낙서하듯 적었던 2011년 계획이 지나가던 사람에게 입수되어 인터넷에 공개가 된 적이 있습니다. 이것을 놓고 진짜라는 둥, 가짜라는둥 말이 많습니다. 그런데 그 중에 흥미를 끄는 대목이 있습니다. 8. Fire somene on their birthday (생일에 해고하기) 라는 내용인데요, 이것은 가짜일지도 모르는 기사의 흥미거리이기도 하지만 동시에 스티브 잡스의 독특한 경영방식이기도 합니다. 한번은 애플의 직원인 Robert Sutton가 스티브 잡스에게 보고하는 도중, 스티브 잡스가 "당신 해고야!"라며 해고를 통보했답니다. 그래서 그는 낙심하며 사무실로 돌아와서 짐을 싸고 있는데 스티브가 들어오더니 "지금 뭐하시는거에요?" 라고 묻더랍니다. 그래서 "떠날준비 하는데요..." 라고 대답했더니 스티브가 웃으며 "아하! 내가 말한 것은 그런의미가 아니었습니다. 다시 재고용하겠습니다." 라고 말하더랍니다. 스티브는 이런.. 좀 이해할 수 없는 방식의 운영을 하고 있습니다. 애플이 성공에 성공을 지속하고 있기에 망정이지 만일 애플이 큰 성과를 내고 있지 못했다면 아마도 스티브의 이러한 행동은 최악의 CEO라며 구설수에 올랐을 겁니다.

사람은 어느정도 미쳐있어야 제대로 된 인재라고들 하죠? 결론적으로 볼때, 스티브의 독특하고 괴팍(?)한 경영스타일은 현재 MBA에서 공부하고 있는 어떤 경영학 책에도 나와있지 않습니다. 이 때문에 스티브가 부재중인 애플의 경영성과에 오히려 관심이 더 쏠리기도 합니다. 하지만 아마도 분명히 스티브의 공백을 메울 창의적인 사람은 얼마든지 있을 겁니다. 비록 스티브만큼 정신이 오락가락 한다는 소리를 들을만큼 미쳐있지(?)는 않더라도 말입니다. 

스티브가 빠진 애플이 당장 해야 할 일은 "스티브"라는 스타CEO의 환상을 메꿀 새로운 인재의 발굴 입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지속해오던 혁신을 지속하는 일 입니다. 그것이 성공한다면 아마도 애플은 스티브잡스를 대체할 새로운 시도를 해볼 수 있을 것입니다.


참고자료 : http://blogs.hbr.org/cs/2011/01/steve_jobs_a_study_in_power.html


myson000@gmail.com
< 저작권자: Mooyoung @ MBA7.kr  >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