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02월 25일

 

[러시아 10일차] 청년기업가 예기니와 러시아 문화탐방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사할린 협회에서 만난 청년기업가 예기니씨가 모스크바를 소개시켜주겠다고 해서 우리는 모스크바와 러시아 탐방에 나섰다.

예기니를 12시에 만나기로 했는데, 전 날 저녁에 확인 전화를 했더니 우리와의 약속을 깜박했단다. (ㅡㅡ;;)  나는 러시아 전통 사우나를 해보고 싶어서 그에게 물어보았으나 그도 잘 모른다고 했는데, 밤새서라도 알아보겠다고 했었다.(근데 안 알아본 듯?) 사우나 얘기는 없고, 미술관과 성당, 점심 겸 저녁식사를 함께 하고 난 뒤, 모스크바 대학을 구경하러 가자고 우리에게 제안했다.

 

약속대로 12시에 만나기로 한 약속 장소에서 30분 넘게 기다렸으나 그는 오지 않았다. 러시안 타임(1시간 정도 늦는 것은 일상적이라는 말을 들은 것 같다.) 나는 지하철 역 옆에 위치한 주 구세주 성당을 외관을 사진찍다가 지치고 지칠 때 쯤 그가 도착했다. 애들은 강추위에 바깥에서 30분 이상 부들보들 떨었다. 그래도 예기니가 오니 이제 추위에 떨지 않아도 된다는 안도감을 애들은 가지는 듯 했다.

 

 

첫번째 방문 한 곳은 푸시킨 국립미술관.

교육용으로 활용되고 있는 곳이라 어린 친구들이 많았다. 대부분은 교육을 목적으로 한 진품과 똑같이 재현한 모조품이였으나 괘 정교하고 실물과 같은 크기의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었다. 그림이나 일부 유물들은 진품들도 전시되어 있었다. 붉은 광장에 전시되어 있는 작품 만큼 괜찮은 작품들이 많았다. 이 미술관은 대부분 그림과 조각상, 직물이 많았다. 조각은 거의 대부분 Plastic Cast로 재현된 것들이였다.

 

 

'로마 건국 신화 로물루스의 늑대'

크기변환_IMG_1432.JPG

크기변환_IMG_1433.JPG

로마 건국신화에 나오는 늑대다. 로물루스 쌍둥이는 이 어미 늑대의 젖을 먹고 자랐다고 한다. 건국까지는 아니더라도 창업을 잘 하기 위해서는 나도 한 모금 정도는 먹어야 하지 않을까?

 

전설에서는 로마의 초대 왕이라고 되어 있다. 알바롱가의 왕 누미토르의 딸인 레아 실비아가 마르스 신(神)을 통해 낳은 쌍둥이 가운데 형이다. 동생 레무스와 함께 티베트강(현재의 테베레강)에 버려졌으나, 이리의 젖으로 자라다가 양치기 파우스 툴루스에게 발견되어 양육되었다. 그 후 동생과 협력하여 새로운 도시 로마를 건설하였으나(BC 753), 형제는 반목하여 도시의 신성한 경계를 넘었다는 이유로 동생 레무스를 죽였다고 한다. 또 이웃인 사비니인(人)과 싸웠으나, 화의가 성립된 후로는 로마인과 사비니인의 두 민족을 지배하면서 30년 이상 왕으로 재위하며, 인구증가 ·판도확대, 제도(원로원)의 확립 등에 힘을 기울였다고 한다. 로물루스의 건국전설은 BC 3세기경에 이루어진 것으로 보인다.

 

 

크기변환_IMG_1422.JPG

두상.

 

 

크기변환_IMG_1374.JPG

지켜보는 이.

 

 

크기변환_IMG_1343.JPG

예기니는 우리가 관람하는 내내 자신이 알고 있는 모든 상식을 친절하게 설명해주었다.

 

 

크기변환_IMG_1328.JPG

강시.

 

 

크기변환_IMG_1301.JPG

머야. 이건.

 

 

크기변환_IMG_1240.JPG

여인과 산적.

아마도 비잔틴 시대의 작품일 것이다.

 

크기변환_IMG_1177.JPG

진상과 두상.

 

 

크기변환_IMG_1229.JPG

여자의 나체는 아름답다. 특히, 아랫배의 곡선. 나는 여자라는 사물 자체가 무척이나 아름답다고 생각한다. 르네상스 시절 많은 사람들도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을까??

 

 

크기변환_IMG_1503.JPG

크기변환_IMG_1510.JPG

주 구세주 성당에서 예기니와 함께.

왼쪽부터 진영, 승현, 예기니, 변태

 

 

크기변환_IMG_1507.JPG

크기변환_IMG_1505.JPG

우리 멤버들의 단체사진.

 

 

크기변환_IMG_1506.JPG

 

 

 

모스크바 대학으로!!

크기변환_IMG_1722.JPG

크기변환_IMG_1696.JPG

모스크바 대학 앞(좀 많이 앞이다.)에는 모스크바 시내 야경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얼마나 먼지 한번 뛰어가 볼까??

 

 

Are you ready?

 

크기변환_IMG_1590.JPG

크기변환_IMG_1587.JPG

크기변환_IMG_1586.JPG

크기변환_IMG_1585.JPG

크기변환_IMG_1584.JPG

크기변환_IMG_1583.JPG

크기변환_IMG_1582.JPG

크기변환_IMG_1579.JPG

헉헉.

끝이 없다. 춥다. 배고프다. 그래도 뛰어야 한다.

 

 

크기변환_IMG_1686.JPG

크기변환_IMG_1682.JPG

드디어 도착.

 

 

크기변환_IMG_1562.JPG
진영 in MOCKBA Univ.

 

 

 

크기변환_IMG_1538.JPG

모스크바 대학 방문 기념

 

 

크기변환_IMG_1536.JPG

크기변환_IMG_1535.JPG

웃고 있다. 손은 시린가 보다. ㅎㅎ;

 

 

 

크기변환_IMG_1528.JPG

크기변환_IMG_1522.JPG

 

 

잠깐 꽁트!

크기변환_IMG_1520.JPG

열심히 설명을 해주는 예기니.

"모스크바 대학은 말이지~ 쏼라 쑬라~@%ㄸㄲ#$%@#$ㄲㄸ%@#$%ㅆㄸㄲㅉ#$%@^@@$#

 

크기변환_IMG_1519.JPG

헉헉 지친다. 너무 많은 것을 이야기해주었나?

 

크기변환_IMG_1518.JPG

근데 아직도 몰라?

ㅇㅇ;; 미안~

 

 

문화탐방을 하면서 드는 생각은 아는 만큼 보인다. 좀 더 조사하고 하나라도 더 알게 되면 그렇게 재미있을 수가 없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