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월 일

Entrepreneurial Article

이순신의 리더십과 기업가정신 특강내용 요약




- 이순신의 리더십과 기업가정신 특강내용 요약 -


강사 : 방성석 이사, 이순신 연구가


이순신은 왜적이 쳐들어 올 것이라는 것을 미리 예상하고 있었다. 

오후 7시~9시(수시), 원균으로부터 왜군이 쳐들어왔으니 당시 전라좌수사였던 이순신 장군은 경상도 수영지역도 자신이 방호하겠다고 왕에게 요청(삼도 수군통제사), 허가를 받고 참전.


1. 임진년 1592년 1차 출동 (격침시킨 일본 수군 배의 량)

5월 7일 옥포해전 26척

5월 7일 합포해전 5척

5월 8일 적진포해전 13척


2. 임진년 2차 출동

5월 29일 사천해전 15척

6월 2일 당포해전 21척

6월 5일 당항포해전 28척

6월 7일 율포해전 7척


3. 임진년 3차 출동

7월 8일 한산도해전 59척

7월 10일 안골포해전 20척


3차 해전 동안 조선수군은 단 한 척도 잃지 않았음.

3차 해전 이후 도요토미 히데요시는 조선수군과는 싸우지마라라는 명령을 함.


4. 임진년 4차 출동

9월 1일 부산포해전 130척

일본 적진에 역으로 쳐들어가서 130척을 불태움.



5. 정유재란 (1597년 1월 12일)



6. 칠천량해전 (1597년 7월 16일)

3도 수군통제사 원균 장군의 패배 (조선수군 2만명 중 1.9만명 사망)


원균의 패배로 이순신은 다시 3도 수군통제사로 재임명.

그러나, 왕은 수군을 폐지하고 육군으로 통합하여 싸우라고 명하지만, 이순신은 "신에게는 아직 12척의 배가 있나이다."라며 왕명을 거절.


7. 명량해전 (1597년 9월 16일)

벽파진에 200여척을 대상으로 12척만으로 전투, 일본 왜곡을 모두 격침.


8. 노량해전 (무술년 1598년 11월 19일)

일본은 명나라를 통해 퇴로를 열어

일본 침략꾼을 단 한명도 살려보낼 수 없다



이순신은 45전 전승무패(700여척, 6만여명의 왜적을 물리침)라는 경이로운 역사를 남김. (진도에서 활동 중인 문화해설사님는 48전 46승 1무 1패(원균과의 공동전투에서 패배)라고 이야기 함) 이순신은 매우 열악한 환경 속에서 뛰어난 전략과 전술로 위기를 극복하고 왜적을 물리쳐 나라를 지켰다.




진도 울돌목에서 문화해설사의 강의를 듣고 있는 학생들



진도 유스호스텔의 전경



주최 : 중소기업청

주관 : (사)벤처기업협회, 서울벤처인큐베이터, 기업가정신 문화센터


(Add Budher to your Linked-in / Facebook)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World Entrepreneurship Travel]
-Quest for Little Hero-

Homepage : www.wet.or.kr
Twitter : @wetproject / @btools
E-mail : WET project / Budher Song

기업가정신 세계일주 프로젝트는 아래 기관 및 단체의
 협력과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